folder_open 대체요법
한약이 어떻게 암세포를 죽일까
항암 화학요법의 보조 치료제 중국의 복방고삼주사액 작용을 밝히다 애덜레이드 대학교 연구진은 중국의 고대 임상 진료, 즉 전통 중국 약제에서 연유하는 복잡한 식물성분 혼합물이 어떻게 암세포를 죽이는 작용을 하는지 밝혔다. 복방고삼주사액(复方苦参注射液: CKI)은 중국에서 여러 가지...
지압이 유방암 생존자 피로 줄인다
유방암 환자 간단한 지압으로 피로 해결하다 피로는 유방암 치료의 가장 흔한 장기적인 영향 중 하나이다. 여성의 3분의 1은 치료가 끝난 후에도 최고 10년 동안 정도가 보통이나 심한 피로를 겪는다. 최근에 발표된 연구는 지압이 6주 동안 피로를 27~34% 감소시켜주는 것을 발견했다....
브로콜리 싹 추출물 구강암 재발 막다
십자화과 채소 속 설포라페인 발암물질 해독 촉진 피츠버그 대학교 암 연구소와 피츠버그 대학교 암 센터가 공동으로 실시한 시험에 의하면 유효 용량의 브로콜리 싹 추출물이 해독 유전자를 활성화시켜 두경부암 생존자의 암 재발을 막아주는 데 도움이 되는 듯하다고 한다. 이 연구결과는 작년에 ...
브로코리, 간암 예방해 줄까
브로콜리, 간암 막아주고 지방간·비알코올성 지방간도 막아줘 브로콜리를 일주일에 3~5번씩 먹으면 유방암이나 전립선암이나 대장암을 포함한 많은 종류의 암의 발생 위험이 줄어들 수 있다는 과학자들의 주장이 나오면서 미국에서는 지난 10~20년 동안 브로콜리 소비가 증가했다....
전립선암 환자 축구하면 뼈 강화된다
전립선암 항호르몬 치료로 약해지는 뼈, 축구로 강화한다 전립선암 환자들은 치료의 부작용으로 뼈가 약해지는 위험을 무릅써야 한다. 그런데 코펜하겐 대학교 과학자들에 의하면 1주일에 한두 번 1시간 동안 축구 연습을 하면 치료의 그런 부작용을 많이 방지할 수 있다고 한다. 축구는 ...
만성통증 치료로 마리화나 문제없나
약용 마리화나 1년간 만성통증 치료 프로그램 사용, 상당히 안전 약용 마리화나는 만성통증을 치료하기 위해 사용해도 심각한 부작용을 유발하지 않는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약용 마리화나가 만성통증을 완화하는 데 도움을 주는 치료 계획의 일부로 사용이 되면 상당히 안전한 것으로 연구진은 생...
브라질 말벌 독이 암세포 죽인다
브라질 말벌의 독, 강력한 항암성분 있어 브라질에 서식하는 사회성이 강한 말벌의 일종인 Polybia paulista는 약탈자로부터 자신을 보호하기 위해 독을 생산하는데 그 독이 강력한 항암성분을 함유하고 있다. 최근에 발표된 연구는 이 독의 독소인 MP1이 어떻게 정상적인 세포는 해...
자기 온열치료, 암치료 보조수단
자기 나노입자로 종양에 열 발산하여 암 치료하는 자기 온열 치료 체온을 올리는 온열 치료는 종양을 치료하고 그 영향을 줄이기 위해 수백 년 동안 사용되고 있다. 물리학자인 에네코 가라이오의 연구 목표는 온열 치료이지만 자기 나노입자란 상이한 시스템을 이용해서 체온을 높인다. 이 나노입...
녹차 성분 전립선암 위험 줄여주는가?
녹차 속 카테킨 암세포 성장과 이동 침범 억제하고 사멸 촉진 전립선암은 남성에게 발생하는 2번째로 흔한 암으로 미국에서는 2015년도에 22만 건이 발생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근년에 화학 암 예방 즉 전립선암의 발생과 진행을 방지하기 위해 약품을 사용하는 일이 강조되고 있다. 모피...
브로콜리 싹 추출물 두경부암 예방해줄까?
브로콜리 싹 추출물로 두경부암 재발 임상시험 연구 피츠버그 대학교 암 연구소에 의하면 브로콜리 싹 추출물이 동물실험에서 구강암을 예방해주고 건강한 사람들에게는 별 문제를 유발하지 않는 것으로 밝혀졌다고 한다. 이런 유망한 결과는 금년 후반기에 두경부암 재발 위험이 높은 사람들을 모집해...
< 1 2 3 4 5 >